호텔ㆍ교육ㆍ장례서비스…반려동물시장 후끈
2018/01/18 16:3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유통 업체들이 앞다퉈 연 2조원 규모 반려동물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펫팸족(반려동물+패밀리 합성어)’을 겨냥해 반려동물 전문매장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동물 관련 이벤트를 진행하며 치열한 마케팅 경쟁을 펼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롯데그룹은 반려동물 인구 1000만 시대에 가장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롯데그룹은 백화점, 홈쇼핑 등 유통 계열사 산하에 관련 프로젝트팀을 꾸려 운영 중이다. 롯데백화점은 최근 반려동물 관련 용품이나 사료, 교육, 장례 서비스를 아우르는 ‘펫(pet) 비즈니스 프로젝트팀’을 만들었다. 반려동물 용품 관련 자체 브랜드를 개발하는 것은 물론, 반려동물 미용과 호텔서비스, 건강관리, 장례컨설팅 등을 종합서비스하는 대규모 전문 매장을 선보일 예정이다.롯데홈쇼핑도 지난해 3월 ‘펫팸 태스트포스(TF)’를 구성한데 이어 지난해 9월에는 반려동물 전문채널 ‘도그TV’, 유기농 반려견 식품업체 ‘내추럴코어’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향후 ‘반려동물 생활연구소’라는 콘셉트를 강화하기 위해 신제품,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반려동물과 연계된 프로그램을 선보일 방침이다. 지난해 21일에는 롯데아이몰에 반려동물 용품 및 서비스 전용 전문관인 ‘코코야’(COCOYA)를 오픈했다. 앞서 롯데그룹 계열사인 롯데마트와 롯데닷컴은 각각 ‘펫가든’ ‘미미뚜뚜’를 오픈한 바 있다. 


AA.15673436.1.jpg
 
 

신세계그룹도 반려동물 전문매장인 이마트의 ‘몰리스펫(molly‘s pet)’을 최근 강화하고 나섰다. 펫 푸드와 위생용품뿐만 아니라 전용 호텔과 미용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이마트는 2010년 첫선을 보인 몰리스펫샵을 중심으로 체험형 매장을 대폭 늘려 오프라인 매장을 차별화 하겠다는 계획이다. 올해에는 사물인터넷(IoT)을 이용한 반려동물 전용 가정용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신세계그룹 스타필드는 반려동물과 동반쇼핑을 허용하고 있다. 식당과 푸드코트를 제외한 대부분의 공간에 반려동물과 동반 입장할 수 있다. 스타필드 하남과 고양에는 각각 14곳의 배변봉투 시설이 설치돼 있다.

한화갤러리아백화점은 2012년부터 백화점 최초 프리미엄 애완동물 전문매장 ‘펫 부티크’를 운영하고 있다. 서울 강남 압구정동 명품관에서 만나볼 수 있는 ‘펫 부티크’에서는 30만원대 고양이 타워, 80만원대 강아지 유모차 등 수십만원에 이르는 디자이너들의 프리미엄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펫 부티크’는 최근 3년간 연 평균 10~15% 신장하고 있을 만큼 소비자들 사이에서 인기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반려동물 1000만 시대에 맞춰 다양한 반려동물 서비스와 관련 시설, 이벤트 등을 선보이고 있다”며 “1인 가구 증가, 고령화 현상 심화로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 수가 증가하고 있으며, 관련 산업 규모는 2020년 약 6조 규모로 커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굿푸드뉴스

[ 최강 기자 invisible2@daum.net ]
최강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belief486@nate.com
건강한 먹거리 캠페인 '굿푸드뉴스'(www.goodfoodnews.kr) - copyright ⓒ 건강한 먹거리 캠페인 '굿푸드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건강한 먹거리 캠페인 '굿푸드뉴스' 설립일 : 2015년 1월 26일
    표이사: 김호덕 편집인: 이주환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호덕  
    Ω 14493 경기도 부천시 신흥로 389번길 44 함태스위트빌 101동 104호  
    대표전화 : 070-7590-1486 |  belief486@hanmail.net
    사업자번호: 130-47-52691 Copyright ⓒ 2018 '굿푸드뉴스' All right reserved.
    건강한 먹거리 캠페인 '굿푸드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